한교봉·KWMA, 봉사·선교 사역 협력키로


한국교회봉사단(한교봉)과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는 봉사와 선교 사역에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을 담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사진). MOU 체결식은 이날 서울 종로구 한교봉 회의실에서 열렸으며 MOU에는 해외 재난구호 사업이나 평신도 선교 활동 등을 벌일 때 두 기관이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정성진 한교봉 대표회장은 “한국교회의 대표적 봉사단체인 한교봉과 선교단체인 KWMA가 협력하면 높은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생 한교봉 상임이사는 “MOU 체결로 한국교회의 봉사와 선교가 하나가 될 것 같다”며 “해외에서 재난으로 고통받는 이웃을 더 섬기게 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이여백 KWMA 이사는 “팬데믹 시대에 더 많은 위험 요소 탓에 고난당하는 사람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싶다”고 했으며, 강대흥 KWMA 사무총장은 “이번 MOU로 ‘섬김의 장’이 만들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지훈 기자 lucidfal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