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보 최현규 기자 한국보도사진전 수상



본보 최현규(얼굴) 기자가 제60회 한국보도사진전에서 스토리 부문 가작을 수상했다. 최 기자의 수상작 ‘밤하늘, 더 깊게 보다’(사진)는 강원도 화천 조경철천문대 근처에서 안드로메다 별자리에 있는 M31의 모습을 촬영한 사진으로 지난해 2월 1일 자 국민일보 지면에 보도됐다. 한국보도사진전은 뉴스, 스포츠, 피처, 네이처, 포트레이트, 스토리 등 총 6개 부문에서 전국 신문, 통신사 사진기자가 지난 한 해 동안 취재한 보도사진 출품작 500여 점 중에서 부문별로 심사를 거쳐 수상작을 선정한다.

김지훈 기자 dak@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