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러 해안에 밀려온 바다표범 2500마리 사체


러시아 당국 관계자들이 4일(현지시간) 남서부 다게스탄의 카스피해 해안에 밀려든 바다표범 사체들을 지켜보고 있다. 당국은 개체 수가 급격히 줄어 멸종위기종으로 분류된 바다표범 약 2500마리의 사체가 이곳에서 발견됐다고 밝혔다. 바다표범의 사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AP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