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포항시 바이오헬스 경쟁력 확보 총력…2년간 국비 1445억원 확보

경북 포항시청 전경

경북 포항시는 미래 핵심산업으로 바이오헬스 생태계 거점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9일 포항시에 따르면 최근 2년간 바이오헬스 분야에서 정부 부처 핵심 공모사업에 11건이 선정돼 국비 1445억원을 확보했다.

주요 공모사업은 올해 9월 착공을 앞둔 그린바이오 벤처캠퍼스 조성사업(총사업비 350억원)과 내년에 착공 예정인 해양바이오메디컬 실증연구센터 건립사업(총사업비 314억원)이 대표적이다.

지난해 9월에는 12대 국가전략기술 중 첨단바이오 분야에서 바이오미래기술 혁신연구센터(IRC) 공모사업(총사업비 578억원)이 선정됐다. IRC는 유전자·세포치료 기술 개발을 위한 글로벌 연구 거점으로 조성한다.

포항시는 3·4세대 방사광가속기와 극저온 전자현미경, 세포막단백질연구소,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 등 풍부한 R&D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

시는 이러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국가첨단전략산업단지 ‘바이오 특화단지’ 지정과 포스텍 의과대학 신설을 추진 중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바이오헬스 산업에서 초격차의 경쟁력과 우위를 점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