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박완수 경남도지사 개청 이틀 차 우주항공청 축하 방문

우주항공청 개청 첫 방문…윤영빈 우주항공청장 환담
우주항공청 성공적 안착과 발전을 위해 최대한 협력

28일 오후 경남도 사천시 우주항공청 임시 청사를 방문한 박완수 경남지사(오른쪽 네번째)가 윤영빈 우주항공청장(왼쪽 네번째) 등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경남도 제공

박완수 경남도지사는 우주항공청 개청 이틀 차인 28일 오후 경남 사천 우주항공청을 방문해 윤영빈 우주항공청장을 만났다.

이날 박 지사는 윤 청장을 만나 우주항공청이 성공적으로 경남도에 안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협력해 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또 경남으로 이주한 우주항공청 직원들을 환영하고, 노경원 차장, 이재형 기획조정관과 환담을 가졌다.

박 지사는 “330만 도민이 염원하던 우주항공청 개청으로 오늘 윤 청장과 우주항공청 직원들을 만나 기쁘다”며 “우주항공청이 한국 우주항공산업의 발전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며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윤 청장은 “우주항공청이 경남과 함께해 기쁘다”며 “우주항공청 개청을 축하해준 지사님과 경남도, 사천시에 감사하고, 우주항공청은 한국이 5대 우주 강국으로 도약하고 지역과 상생·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는 앞으로도 우주항공산업 생태계 조성과 지역 상생 협력 등 우주항공분야 발전 방안을 우주항공청과 지속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도는 우주항공청 직원의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돕기 위해 4인가족 기준 최대 3000만 원의 정착지원금과 교통인프라를 개선하는 정주여건 지원계획을 지난 4월 발표한 바 있다.

또 장기적인 정주여건 개선 방안으로 우주항공청을 중심으로 산업, 연구 기능, 교육, 문화, 관광 등이 어우러져 기업과 인재가 모이는 글로벌 우주항공복합도시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