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새벽에 여의도 LG트윈타워 불… 2명 병원 이송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24일 오전 불이 나 2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날 오전 1시32분쯤 LG트윈타워 27층 사무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건물 안에 있던 14명이 스스로 대피했다. 연기를 흡입한 2명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소방 당국은 인원 84명과 차량 24대를 동원해 1시간여 만인 오전 2시40분쯤 불을 완전히 껐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최예슬 기자 smar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