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크래프톤, 인도 CEO와 게임 및 AI 기술 전략 논의

크래프톤 제공

크래프톤은 인도 리더십 커뮤니티 ‘YPO 뭄바이 대표단’이 크래프톤 서울 본사를 방문해 환담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YPO 뭄바이는 전 세계 140개국 약 3만 4000명의 최고 경영자들이 모인 글로벌 리더십 커뮤니티 ‘YPO(Young Presidents' Organization)’의 인도 및 남아시아 지부다. 이 조직에 기술, 전자, 식품 등 다양한 분야의 젊은 비즈니스 리더들이 소속돼있다.

현장에는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 인도에서 유일하게 상장된 게임사 ‘나자라 그룹’의 창업자 겸 대표 니티쉬 미때새인을 비롯해 20여 명의 IT, VC/PE, 제조업 등 분야의 최고 경영자가 참석했다.

게임사에 따르면 이번 환담에서는 크래프톤의 인도 게임 시장 성공 사례와 인공지능(AI) 기술 전략 등 게임 산업의 최신 트렌드와 성장성에 대해 논의했다.

김 대표는 “인도 내 영향력 있는 주요 산업 리더들과 게임 산업 및 AI 기술의 미래에 대해 논의할 수 있어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게임 산업은 기술 발전 및 문화 교류에 크게 이바지할 수 있는 분야이며 앞으로도 세계 시장에서 빠른 성장성을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크래프톤은 오는 24일 인도에서 PvP 배틀로얄 슈터 ‘불릿 에코 인도’ 출시한다.

김지윤 기자 merr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