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국민체육진흥공단, 디지털 전환 속도 낸다

국민체육진흥공단 전경. 공단 제공

서울올림픽기념국민체육진흥공단(체육공단)이 제2의 도약을 위한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낸다.

체육공단은 디지털 기술에 대한 능동적 대응, 고객 경험 혁신을 토대로 본격적인 디지털 전환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그간 공단은 디지털 전환 사업을 통해 연간 업무시간을 총 7636시간 단축했다. 데이터 분석 기술을 활용한 체력·의료 통합 맞춤형 서비스도 개발하고 있다.

공단은 지난달 디지털 전환 가속화를 위한 ‘2024년 혁신계획’을 수립했다. 국민체감형 디지털 기반 혁신 서비스 구현, 업무절차의 디지털 전환, 스포츠 분야 디지털 연구 강화 등 세 가지 핵심 전략과제를 선정했다.

공단은 핵심 전략과제의 효과적 추진을 위해 ‘인공지능 기반 디지털 전환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생성형 AI에 기반한 내부 업무 효율화, 맞춤형 스포츠 복지 제공 및 기금조성 사업 데이터 분석·활용 등 구체적인 사업화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 추진을 위해 정보화추진위원회를 확대하고, 인공지능·빅데이터 관련 전담조직(TF)을 신설해 외부 전문가 중심 자문단을 운영할 계획이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