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왱] 여론조사기관은 내 번호를 어떻게 알고 전화할까? (영상)


“안녕하십니까? 바쁘시더라도 잠시만 시간을 내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선생님의 거주지가...”
하루에도 여러번 전화가 오는 여론조사. 전화를 끊어도, 끊어도 불굴의 의지로 밤에도 울려대는데 심지어 영상을 만드는 중에도 여론조사 전화가 오네.. 이거 ARS라 뭐라 할 수도 없고... 유튜브 댓글로 “여론조사는 내 번호를 어떻게 알고 전화하는 건지 궁금하다”라는 의뢰가 들어와 취재했다.


▲ 영상으로 보기!

뉴스 소비자를 넘어 제작자로
의뢰하세요 취재합니다
유튜브에서 ‘취재대행소 왱’을 검색하세요


조항미 PD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