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자리서 지인 때려 숨지게 한 70대 구속 송치


함께 술을 마시던 지인을 때려 숨지게 한 70대 남성이 구속상태로 검찰에 넘겨졌다.

충북 제천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70대 남성 A씨를 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3일 오후 7시37분쯤 제천시에 위치한 자택에서 지인인 70대 B씨와 술을 마시다 그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거실에서는 혈흔이 묻은 채 깨진 화분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폭행으로 숨진 B씨는 엘리베이터 앞에 방치된 뒤 관리사무소 직원에게 발견됐다.

경찰은 A씨에게 살인의 고의가 없었다고 보고 상해치사 혐의를 적용했지만, 고의성이 의심될 정도로 상처가 많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부검 소견을 받고 살인죄를 적용했다.

두 사람은 오래 알고 지낸 같은 아파트 단지 주민이었으며 평소 원한 관계는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당시 상황을 전혀 기억하지 못한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제천=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