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크리스마스’ 치니 ‘파바·베라’만… 네이버지도 8시간 오류

8시간 만에 복구

입력 : 2022-12-17 10:27/수정 : 2022-12-17 10:41
네이버지도에 '크리스마스'를 입력하니 SPC그룹 브랜드인 베스킨라빈스와 파리바게뜨 매장만 검색되는 오류 현상이 16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약 8시간 동안 발생했다. 이 오류는 현재 복구된 상태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네이버 지도에 크리스마스와 관련된 키워드를 검색하면 SPC그룹의 브랜드만 나타나는 오류가 발견돼 논란이 됐다. 이 오류는 8시간에 복구됐다.

17일 정보기술(IT) 업계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오후 6시쯤 약 8시간 동안 네이버 지도에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 케이크’ 등의 검색어를 입력하면 SPC 브랜드인 파리바게뜨와 배스킨라빈스 매장만 나오는 오류가 발생했다.

이들 브랜드 매장은 검색자와 멀리 떨어진 경우에도 근처의 다른 매장을 제치고 검색 결과로 나타났다. 경쟁 브랜드명으로 검색해도 SPC 브랜드만 보이는 현상도 있었다.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케이크를 사려다가 혼란과 불편을 겪었다는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네이버 관계자는 “특정 브랜드와 크리스마스 관련 키워드의 유의어 처리 과정에서 단어 간 유사도가 과도하게 높아지는 현상이 있어 수정했다”면서 오류가 빚어진 정확한 원인은 파악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구자창 기자 critic@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