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민선 8기 울산시 경제부시장에 안효대 전 국회의원


민선 8기 울산시 경제부시장에 안효대 전 국회의원이 내정됐다.

김두겸 울산시장 당선인은 민선 8기 시정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가기 위해 경제부시장에 안효대 전 국회의원을, 비서실장에 김창민 전 국회의원 보좌관을 각각 내정했다고 27일 발표했다.

김 당선인은 “민선 7기 기준으로 전국 17개 광역단체 부단체장 중에 국회의원 출신이 한 명도 없는 점을 고려하면, 앞으로 재선 의원 출신의 안 내정자 역할이 매우 기대된다” 밝혔다.

김 당선인은 이어 “안 내정자가 대기업에서 근무한 실무경험이 있고, 특히 국회의원으로써 국정 전반에 대한 폭넓은 지식을 소유하고 있다”며 “아울러, 전·현직 국회의원은 물론 경제계·학계와도 폭넓은 교류를 하고 있어, 중앙부처와 국회에서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1955년 경북 영양군에서 출생한 안효대 내정자는 청구고, 계명대를 졸업한 후 학사장교로 군 복무를 마치고 현대중공업에 입사해 경영지원본부를 거쳐 정몽준 국회의원 사무국장을 역임했으며, 제18대와 19대 국회의원을 지낸 재선 국회의원 출신이다.

이날 함께 내정된 김창민 비서실장 내정자는 1969년 생으로 중앙고와 울산대학교를 졸업했고, 국회의원 보좌관을 역임한 바 있다.

별정직 공무원은 신원조사, 결격사유 조회 절차를 거친 뒤 7월 1일자에 임용될 예정이다.

울산=조원일 기자 wc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