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가 반드시 가르치는 그림⑨ 비유한 그릇

신천지가 반드시 가르치는 그림⑨ 비유한 그릇 기사의 사진
신천지가 반드시 가르치는 그림 아홉 번째 시간입니다.

오늘은 '비유한 그릇'을 알려드릴께요. 신천지는 정통교회 성도들을 미혹할 때 칠판에 그림을 그리며 사이비 교리를 주입시킵니다.

그들은 “그릇 속에 들어있는 내용물에 따라 그릇의 용도와 이름이 결정된다”면서 “하나님의 말씀을 받은 그릇이 돼 사명자가 되라”고 강조한답니다.

이때 토기장이(하나님)가 진흙(사람)+물(말씀)+불(말씀)을 통해 그릇(사명자)을 만들어 내듯 좋은 그릇, 택함을 받은 사명자, 성전이 되기 위해 힘써야 한다고 가르칩니다.

이처럼 신천지는 비유풀이를 통해 성경을 가르치는데요, 비유가 비밀을 봉함하는 수단이라고 주장하죠.

초림 때 예수님께서 비유로 봉함한 것을 재림 때 이만희 교주가 열어준다는 궤변을 늘어놓습니다.

꼭 기억하세요! 정통교회에선 절대 이런 그림 가르치지 않습니다. 혹시 비슷한 그림을 봤더라도 신천지일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관련기사 보기]


▶신천지 그림①

▶신천지 그림②

▶신천지 그림③

▶신천지 그림④

▶신천지 그림⑤

▶신천지 그림⑥

▶신천지 그림⑦

▶신천지 그림⑧


백상현 기자 100sh@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