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만원대 5G폰’ 갤럭시 A35 5G 출시


삼성전자가 49만9400원에 5G 통신을 지원하는 핸드폰을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국내 이동통신 3사와 갤럭시 A35 5G 자급제 모델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색상은 라이트 블루, 라이트 바이올렛(사진), 블루 블랙 등 3가지다. 해외 시장에는 지난 3월 선보였다.

해당 모델은 엔터테인먼트 시청에 최적화된 스마트폰으로, 168.3㎜ 대화면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에 120㎐ 화면 주사율을 지원한다. 후면에는 5000만 화소의 광각 카메라와 800만 화소의 초광각 카메라, 500만 화소의 접사 카메라가 탑재됐다. 카메라는 광학식 손 떨림 보정(OIS) 기능, 동영상 손 떨림 보정(VDIS) 기능, 야간이나 어두운 환경에서 선명한 촬영을 지원하는 나이토그래피 기능을 갖췄다.

배터리는 5000mAh로 최대 25W의 충전을 지원한다. 기본 스토리지는 128G이며, 최대 1TB의 마이크로SD 카드를 추가할 수 있다. 모바일신분증 등을 사용할 수 있는 삼성월렛과 민감한 데이터를 보호하는 삼성 녹스(Knox)도 탑재됐다.

삼성전자는 9월 30일까지 구매·개통 고객을 대상으로 유튜브 프리미엄 2개월 무료 체험권, 마이크로소프트 365 베이직 6개월 체험권 등을 제공한다.

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