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연예

BTS, ‘마마 어워즈’ 8년 연속 대상

“전 세계 아미에 감사”


엠넷이 주최하는 연말 음악 시상식 ‘2023 마마 어워즈’ 챕터1이 지난 28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렸다. 챕터1은 팬 투표로만 진행되는 시상식으로 가수 전소미가 호스트로 나섰다.

이날 방탄소년단(사진)은 시상식의 4개 대상 가운데 하나인 ‘삼성 갤럭시 올해의 월드와이드 아이콘’을 수상했다. 방탄소년단은 6년 연속 ‘올해의 월드와이드 아이콘’을 받았다. 그 외 대상 부문을 포함하면 8년 연속 대상 수상이다.

방탄소년단은 멤버들의 연이은 입대와 남은 멤버들의 입대 준비로 팀 활동을 쉬고 있어 시상식에 참석하지 않았다. 대신 영상으로 전해온 수상 소감에서 정국은 “벌써 ‘올해의 월드와이드 아이콘’의 6번째 주인공이 됐다. 변치 않는 사랑을 보내주시는 아미(방탄소년단 팬덤)에게 정말 감사하다”며 “오늘 다 같이 만나지 못해서 아쉽지만, 더 큰 하나가 돼서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본상인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도 수상했다. 이밖에도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제로베이스원, 엔하이픈, 임영웅, 에이티즈, NCT 드림, 스트레이 키즈, 세븐틴, 트와이스가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수상자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로 데뷔 20주년을 맞은 그룹 동방신기는 ‘인스파이어링 어치브먼트’를 받았다. 신인상 격인 ‘페이보릿 뉴 아티스트’는 라이즈와 제로베이스원에게 돌아갔다.

마마 어워즈는 29일 박보검의 진행으로 챕터2를 연다. 챕터2에서는 음원 및 음반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올해의 음악’ ‘올해의 가수’ ‘올해의 앨범’ 부문을 시상한다. 남자 신인상, 여자 신인상도 발표된다.

정진영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