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독서 취약 아동 위한 ‘목소리 재능 기부’ 봉사

(주)한화 건설부문

(주)한화 건설부문 제공

㈜한화가 시각장애, 무연고, 다문화 등 독서에 어려움을 겪는 아동들을 위해 ‘목소리 재능 기부’ 가족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한화 건설부문과 글로벌부문, 모멘텀부문의 임직원과 가족 등 총 90여 명이 참여한다.

앞서 지난 19일 서울 영등포구 플레이백 스튜디오에서 세 가족이 첫 녹음을 마쳤다. 이어 다음 달 17일까지 차례대로 스물다섯 가족의 녹음을 진행할 예정이다. 봉사자들은 동화책 녹음에 직접 참여해 오디오북을 만들고 이는 사회복지시설 등에 전달된다.

㈜한화는 녹음된 오디오북을 도서관과 시각 및 중증장애인 복지시설 등에 기부한다. 또 동화책, 독서보조기기(음성도서청취용 디지털기기), 장애인용 독서용품세트 등의 물품도 함께 후원할 예정이다. 손명수 한화 인사지원실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지역사회와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