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 어디서나 사용… 회원 800만명 돌파

홈플러스 / 마이 멤버십

홈플러스 제공

홈플러스는 ‘마이 홈플러스 멤버십’ 회원이 800만 명을 돌파했다. ‘마이 홈플러스 멤버십’은 홈플러스 어디에서나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멤버십 서비스다. 2018년 3월 론칭 이후 5년 동안 높은 포인트 적립률과 다양한 할인쿠폰을 제공하고, 최대 50% 할인하는 ‘멤버특가’ 상품을 선보이며 가입자 수가 빠르게 늘었다.

지난해 3월부터 지난 2월까지 1년 동안 ‘마이 홈플러스 멤버십’ 신규 가입 회원은 전년동기 대비 135% 증가했다. 가입 회원의 연령대는 30~40대가 약 430만 명으로 절반 이상이었다.

특히 지난해부터 홈플러스가 다소 올드한 이미지를 탈피하기 위해 ‘신선한생각’ 브랜드 캠페인과 ‘홈플러스 메가푸드마켓’ 등을 선보이면서 멤버십 회원 가입률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MZ세대 고객의 신규 유입 또한 크게 증가하며 20대 회원 가입률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8% 신장했다. 젊은 세대에게 인기 있는 와인·위스키·델리·패션·여행 등 취향을 강조한 8개의 클럽서비스가 30대 이하의 회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은 것이라고 홈플러스는 분석한다.

홈플러스는 오는 6월 대형마트부터 온라인·익스프레스·몰 모든 채널의 실적을 통합한 ‘마이 홈플러스 멤버십 통합 등급제’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온오프라인에서 합산된 실적으로 더 강력해진 쇼핑 할인과 생활 혜택을 고객 쇼핑 데이터에 맞춰 제공한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