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맞춤형… 충전 금액 최대 40% 캐시백

신한카드


신한카드가 전기차 고객 편의성 향상에 초점을 맞춘 ‘신한카드 이브리웨어(EVerywhere)’를 출시했다. 전기차 충전 금액의 최대 40%를 돌려주는 것이 특징이다.

전월 이용금액이 80만원 이상이면 전기차 충전 금액의 30%를 캐시백으로 받는다. 40만원이상 80만원 미만일 경우 전기차 충전 금액의 20%를 캐시백 받는다. ‘생활서비스’ 분야 결제 시 전기차충전 금액의 5~10% 추가 캐시백이 제공된다. 생활서비스 분야는 디지털 구독, 이동통신, 편의점, 커피전문점 등의 영역이다.

월 1회 이상 이용 시 해당하는 달에 대한 추가 캐시백이 제공된다. 또 카카오T주차 앱에서 5000원 이상 결제 시 5000원 캐시백을 지급한다. 연회비는 국내전용 1만9000원, 해외겸용 2만2000원이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