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대상 접수… 산업발전 유공자 포상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에너지공단 제공

한국에너지공단은 2023년 한국에너지대상 유공자 포상 신청을 오는 5월 31일까지 접수 받는다고 23일 밝혔다. 한국에너지대상은 에너지 분야 대표적인 포상으로, 1975년부터 수여됐다. 국가의 에너지 효율 향상을 선도하고, 재생에너지 기술 개발을 통한 산업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를 발굴해 포상한다.

한국에너지대상에는 ‘에너지 효율 향상’ ‘재생에너지 산업발전’ 등 2개의 유공 부문이 있다. 부문별로는 에너지 개선 및 절감, 기술개발 및 보급, 시책 및 홍보, 산업발전 분야 등으로 구성돼 있다. 추천은 한국에너지대상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에너지 분야에 3년 이상 종사한 단체 및 개인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공단은 에너지효율 혁신 및 재생에너지 산업 고도화 등 국가 에너지 정책에 적극 부응한 인재를 선발할 계획이다. 또 국민안전, 사회공헌, 일자리 창출 등 공공사회 이익을 선도한 유공자에게는 심사 가점을 부여할 예정이다. 최종 포상 대상자는 서류심사, 현지실사, 종합심사 등 심사과정과 충분한 공개검증을 거쳐 선정된다. 공단 관계자는 “에너지 절감과 에너지 산업발전을 위해 현장 일선에서 노력하고 계신 유공자 여러분의 적극적인 신청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공단은 수소융합얼라이언스에서 주관하는 수소의 날 포상에 대한 접수도 받고 있다. 수소경제를 선도하고, 수소산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한 유공자들이 대상이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