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조트·웰스토리 사장 정해린 EPC 경쟁력 강화 TF장 강병일

삼성물산 곧 정기 임원 인사


삼성물산은 삼성전자 사업지원 태스크포스(TF) 정해린 부사장을 리조트부문 대표이사 사장 겸 삼성웰스토리 대표이사로 내정했다고 7일 밝혔다. 정 사장은 삼성전자 본사 지원팀, 감사팀, 무선사업부, 구주총괄 등을 거친 경영관리 전문가다. 풍부한 사업경험 및 관리 노하우를 갖췄다는 평가를 받는다.

또 삼성물산은 건설부문 경영지원실장인 강병일 부사장을 EPC 경쟁력 강화 TF장 사장으로 승진해 내정했다. 강 사장은 삼성엔지니어링 기술연구소, 환경사업지원팀, 경영지원팀 및 삼성물산 경영기획실 등을 두루 경험했다. 삼성물산은 부사장 이하 2023년 정기 임원인사도 조만간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