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중기중앙회, 영세 소상공인 500명에 여름휴가비 10만원씩 지원

중소기업중앙회는 1인당 10만원(국민관광상품권 10만원)씩 총 500명의 영세 소상공인에게 여름휴가비 5000만원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중기중앙회는 ‘민경(서민경제)아 힘내! 우리가 함께할게’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여름휴가비 지원으로, 소상공인들은 저렴하게 국내에서 여름휴가를 보낼 수 있고 내수 경기를 살리는데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국내에서 여름휴가를 보낸 노란우산공제 고객들을 대상으로 영화관람권 무료 제공 이벤트도 실시한다. 노란우산공제에 가입한 소기업·소상공인이 국내에서 여름휴가를 보내며 지역 소상공인 맛집, 지역특산품 구매 등 인증샷과 이용후기 응모에 참여한 사람 중 500명에게 영화관람권 2장을 지급할 예정이다.

중기중앙회 관계자는 이어 “이번 국내 여름휴가 지원을 통해 소상공인들의 몸과 마음이 조금이나마 리프레시되는 시간을 갖길 바란다”며 “아울러 내수경기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택현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