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윤석열 대통령, 화성 공장 화재 현장 긴급점검

입력 : 2024-06-24 19:53/수정 : 2024-06-24 20:43

윤석열 대통령이 24일 화재가 발생한 경기 화성 일차전지 제조 공장을 방문했다고 대통령실이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으로부터 화재 경위와 현장 상황을 보고받고 그 자리에서 현장 점검을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 대통령은 화재 발생 후 이 장관과 소방청장에게 “가용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인명 수색 및 구조에 총력을 다하라”고 지시를 내리기도 했다.

윤 대통령은 이어 “건전지와 같은 화학물질에 의한 화재는 기존의 소화기나 소화전으로 진화가 어렵다”며 “전문가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화재 조기 진화를 위한 종합적 대책을 연구하라”고 주문했다.

한편 이날 오후 6시30분 기준 화재로 발생한 사망자는 22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연락이 닿지 않는 1명이 있어 추가로 인명피해가 발생할 가능성도 있다.

권민지 기자 10000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