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 어제 또 DMZ 작업중 군사분계선 침범

입력 : 2024-06-21 10:51/수정 : 2024-06-21 11:14
전선지역에서 지뢰매설 작업 중인 북한군. 연합뉴스

북한군이 지난 20일 또다시 군사분계선(MDL)을 침범했다가 우리 군의 경고사격에 북상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북한군이 MDL을 침범한 것은 이달 들어 3번째다.

합참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전 11시쯤 중부전선 비무장지대(DMZ) 안에서 작업 중이던 북한군 수 명이 MDL을 침범했다. 우리 군은 경고방송에 이어 경고사격을 실시했고, 북한군은 바로 북상했다.

합참은 북한군이 매번 우리 군의 경고사격에 바로 북상하고 있다는 점에서 단순 침범으로 판단하고 있다.

해당 지역은 수풀이 우거져 MDL 표식이 명확히 보이지 않는 곳이다. 북한군이 지뢰 매설 등을 위해 벌목이나 제초 작업을 하다가 실수로 넘었을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다.

앞서 지난 9일 중부전선 DMZ 내에서 작업 중이던 북한군 20∼30명이 MDL을 50m 이내로 넘어왔다가 우리 군의 경고사격에 퇴각했다. 지난 18일에도 중부전선 DMZ 안에서 작업 중이던 북한군 20∼30명이 MDL을 20m가량 침범했다가 군의 경고방송 및 경고사격에 북상했다.

성윤수 기자 tigri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