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횡단보도 건너던 50대 남매, 배달 오토바이에 참변

전북 군산 나운동

입력 : 2024-06-16 09:22/수정 : 2024-06-16 13:52

50대 남매가 횡단보도를 사이좋게 건너가다가 배달 오토바이에 치여 함께 숨졌다.

15일 오후 8시 40분쯤 전북 군산시 나운동 한 도로에서 배달 오토바이가 횡단보도를 나란히 걷던 50대 남매 2명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보행 중이던 50대 남매 2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같은 날 사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이 현장에 출동했을 때 남매는 횡단보도 인근 도로에 함께 쓰러져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은 사고를 낸 20대 오토바이 운전자 A씨의 부상이 심하지 않았고 이송을 거부해 병원으로 옮기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가 과속으로 주행 중 신호위반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오토바이를 운행한 A씨를 조사하고 있다“며 “구체적 사고 경위와 원인은 A씨의 진술과 CCTV 분석 등을 마무리해야 알 수 있다”고 말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