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술 취해 야구방망이로 아파트 창문 부순 20대 송치

국민DB

대구 성서경찰서는 술에 취해 야구방망이를 휘둘러 아파트 창문 등을 부순 혐의(특수공무집행방해 등)로 2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송치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4월 13일 오후 1시쯤 대구 달서구 한 아파트에서 야구방망이로 복도 창문과 이웃집 초인종 등을 부순 혐의를 받고 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테이저건을 사용해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당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당시 상황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