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전국 드론스포츠 최강자 충남 공주에 모인다

충남도청사. 충남도 제공

드론산업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넣을 드론 스포츠 대회가 충남 공주에서 열린다.

충남도는 오는 8∼9일 공주대학교에서 ‘2024 충청남도 드론 챌린지 대회’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도가 주관하고, 국토교통부·도교육청·공주시 등 7개 기관이 후원하며, 드론축구와 드론레이싱 두 종목으로 진행한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 일반인·유소년 등 총 1000여명의 선수단과 관람객이 참가하고, 드론을 주제로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드론축구에 국제드론축구연맹(FIDA) 월드챔피언십 우승팀 국가대표 선수들이 참가하며, 드론레이싱에도 월드챔피언쉽 우승자가 참가해 긴장감과 재미를 더했다.

드론축구는 공중에 매달린 원형 골대에 드론볼을 조종해 통과하는 스포츠로, 굉음과 불빛을 내는 드론볼이 공격과 수비를 하 쉴 새 없이 날아다녀 흥미를 더한다. 최근 국내대회는 물론 세계대회도 열릴 만큼 인기 스포츠로 떠오르고 있다.

드론축구 대회에는 FIDA 월드챔피언십 우승팀 국가대표팀 챌린저스와 샤크, 스타즈, FIDA 클럽챌린지 우승팀 스피어스 등이 참가할 예정이다. 충남에서는 일반부 건양대 벌매팀과 충남드론항공고팀, 유소년부 아청교빅토리팀 등이 출전한다.

드론레이싱은 일인칭 시점 고글을 통해 선수가 영상을 보면서 조종하는 방식으로, 설치된 장애물을 시속 90∼150㎞로 비행해 최단 기록으로 통과한 선수가 우승한다. 아날로그(일반부) 부문 세계랭킹 1위인 김민찬 선수가 참가하는 등 현란한 비행 기술과 전략적인 능력을 살펴보는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도는 대회 결과 순위에 따라 총 2000만원 규모의 상금과 기관 상장, 트로피를 수여할 방침이다.

임택빈 도 토지관리과장은 “드론 레저스포츠 전국대회 등을 통해 도내 드론 관련 레저산업 저변을 널리 알리고 전국 최고 드론 중심지로서 입지를 다질 것”이라며 “이번 대회에 도민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홍성=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