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세계박람회장서 안전한국훈련 실시

민·관·해경·소방 등 20개 관계기관 참여

실제상황 방불케하는 재난대응 훈련 실시

여수광양항만공사, 복합재난 주제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공사 제공

여수광양항만공사가 항만 내 발생하는 복합재난을 주제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28일 공사에 따르면 전날 실시한 훈련은 지진·해일을 주제로 인명피해·화재·해양오염 등 복합재난상황에 대해 민·관·해경·소방 등 20개 기관이 공동으로 참여해 여수·광양항의 재난 대응체계를 종합적으로 점검했다.

또 공사 자위소방대와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를 통해 인명구조와 화재진압 등 초기대응을 신속하게 완료하고 드론, 헬기를 투입한 실종자 수색구조와 해양오염방제까지 실제 상황을 방불케하는 훈련을 진행했다.

동시에 공사 상황실에서는 공사 박성현 사장 주도로 비상대책반을 가동, 현장상황 모니터링과 유관기관과의 보고체계를 통한 필요자원, 인력 지원 등 토론훈련이 실시간으로 연계해 유기적으로 대응했다.

박성현 사장은 “이번 안전한국훈련을 통해 전국에서 방문하는 이용객들의 안전을 지킬 수 있는 실전 같은 훈련을 진행했다”며 “앞으로 어떠한 재난이 발생하더라도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고의 가치로 여기며 완벽하게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양=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