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광주시, 송정남근린공원 내년 8월 준공 목표로 박차

방세환 시장 “생활·문화 수준 향상 도모와 휴식의 장 제공”


경기도 광주시는 지난 3월 착공한 송정남근린공원을 오는 2025년 8월 준공을 목표로 조성 중이라고 27일 밝혔다.

계획적이고 체계적인 도시개발사업과 함께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공원 구축 및 녹색 힐링 공간을 조성하겠다는 차원이다.

송정남근린공원은 탄벌동 산2 일원에 340여억원을 투입해 3만7173㎡ 규모의 체육활동이 가능한 다목적 잔디마당, 야외무대, 전망대, 휴게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특히, 경안 도심 내 위치해 뛰어난 접근성과 함께 인접한 송정지구 도시개발사업 등 많은 개발 대비 녹색 허브로서 중추적인 역할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방세환 시장은 “우리시는 팔당상수원으로 인해 시 면적 대부분이 한강수계 수질보전 1권역과 자연환경보전권역, 상수원 보호구역 등으로 묶여 각종 개발사업에 많은 제약이 따른다”며 “시민들이 다양한 여가 활동과 함께 보건·휴양 및 정서 함양에 기여해 지역주민들의 생활·문화 수준 향상 도모와 휴식의 장을 제공하도록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