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인천도시공사, 구월아시아드선수촌 7단지 치유텃밭 조성

주민들이 치유텃밭을 가꾸고 있다. iH 제공

인천도시공사(iH)는 구월아시아드선수촌 7단지 내 공간을 활용해 만든 치유텃밭이 입주민들에게 힐링의 장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iH는 인천도시농업네트워크, 관리사무소와 함께 텃밭 디자인, 작물·꽃 식재 등 치유텃밭정원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입주민들은 함께 텃밭을 가꾸며 소통하고 수확된 작물을 활용해 건강한 먹거리를 만들어 단지 어르신들에게 나눔을 실천하는 등 정서 안정과 오감 자극을 위한 다채로운 활동을 하고 있다.

치유텃밭은 단지 내 조성된 친환경 음식물 처리 시스템을 통해 만들어진 비료를 활용해 운영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음식폐기물 감량률을 극대화하고 발생 부산물을 비료화해 재활용하는 방식으로 자원선순환 체계를 구축, 친환경 주거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도입됐다.

김추동 iH 주거복지본부장은 “공동주택단지 안에 치유 텃밭이 입주민의 힐링과 소통의 공간으로 자리 잡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입주민이 편안함을 넘어 행복함을 느낄 수 있는 단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236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