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하다하다 제주도도 일본땅?…캐나다 교과서 지도 논란

입력 : 2024-05-14 11:13/수정 : 2024-05-14 13:40
캐나다 교과서에 제주도가 일본땅으로 표기된 모습. 서경덕 교수 페이스북 캡처

캐나다의 고등학교 교과서에 제주도가 일본땅으로 표기돼 있어 논란이 일고 있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14일 “캐나다 전 지역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한 교과서 출판사 ‘프랜티스 홀(Prentice Hall)’이 발행하는 ‘Counter points, Exploring Canadian Issue’란 교과서에 제주도가 일본땅으로 표기돼 있다”고 밝혔다.

해당 교과서는 일본이 한국을 식민지화하면서 영토를 넓혀가는 상황을 지도로 설명하고 있는데, 1890년 당시 일본 영토와 같은 색으로 제주도를 칠하는 오류를 범했다.

제주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09년에도 미 정보기관 CIA가 매년 발행하는 월드 팩트북(World Factbook) 보고서에서 제주도를 일본 영토로 오기해 논란이 일었었다.

서 교수는 “출판사 측에 곧 항의 메일을 보내 시정을 요청할 예정”이라며 한인들에게 교과서 등의 오류를 발견하면 제보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해당 교과서는 제주도를 일본땅으로 오기한 것과 달리 한국과 일본 사이 바다에 대해서는 ‘동해’와 ‘일본해’를 병기하고 있다.

김민경 인턴기자 onlinenews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