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창업가 정신 키우자’…광주시교육청 창업체험교육 운영

진로탐색과 창업가 정신 함양


광주시교육청은 청소년들의 창업가정신 함양을 위해 ‘학교로 찾아가는 창업체험교육’ 운영에 들어갔다고 15일 밝혔다. 창업과 관련한 교육과 가치 창출, 도전, 자기 주도, 집단 창의 등 다양한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이다.

15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체험교육은 학생들의 창업 역량을 키우고 진로탐색, 창업가 정신을 확산시키기 위한 방안이다. 이날 동곡초교를 시작으로 11월 29일까지 초 11개교, 중 11개교, 고 7개교, 특수 1개교 2402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한다.

체험교육은 학교 요청에 맞춰 찾아가는 학급형, 찾아가는 동아리형, 센터방문형으로 나눠 진행된다.

학급형 교육은 학생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를 탐색하고, 창업 아이템 발굴을 위한 브레인스토밍 활동, Chat Gpt를 이용한 창업 체험 등으로 이뤄진다. 동아리형 교육 창업 아이디어 도출하기, 사업계획 발표하기, 사업계획서 완성하고 결과 발표하기 등 3회에 걸쳐 학생 동아리 대상으로 운영된다.

마지막 센터방문형은 동구 창업지원센터에서 기업가와 학생들의 자유로운 간담회, 스타트업 업체 방문 등으로 구성된다.

시교육청은 창업체험교육 활성화와 관련해 초·중등교사 창업체험교육 연수, 학생 창업체험 동아리 7교 운영, 창업체험 중점학교 3교 운영, 전남대·조선대와 협력을 통한 학교로 찾아가는 창업체험교육 운영, 학생 창업체험스쿨 운영, 대한민국 청소년창업경진대회 참여 등 다양한 창업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이정선 교육감은 “초·중등 창업체험교육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등을 적극 개발해 운영하겠다”며 “학생들에게 창업가정신을 심어주고 지역 미래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진로·진학 교육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