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정 정당 뽑아 달라’… 투표소서 소란 피운 50대 검거

부산 수영구의 한 사전투표소.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기사 내용과 직접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경기도 평택의 한 사전투표소에서 술에 취해 특정 정당을 뽑아달라며 소란을 피운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입건 전 조사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6시쯤 경기 평택시 신평동 행정복지센터에 차려진 사전투표소에서 특정 정당에 투표해 달라며 소란을 피운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던 A씨를 지구대로 임의 동행했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해 입건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이정헌 기자 hle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