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방세환 광주시장 “기후 위기 대응은 시급한 과제”

‘1부서 1 탄소중립 시책’ 추진


경기도 광주시는 전 공직자의 기후 위기 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1부서 1 탄소중립 시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부서마다 탄소중립 시책을 수립·시행해 탄소중립 실천에 선도적으로 나서겠다는 차원이다.

시는 종이 및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채식의 날 운영 등 총 65건의 탄소중립 시책을 수립했다.

또 탄소중립 실천 운동 캠페인 등 광주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탄소중립 시책도 마련했다.

시는 부서별 시책 진행 상황을 지속 점검하며 우수시책은 전파하고 신규 시책을 지속 발굴해 탄소중립 이행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시는 올해 초 수립한 ‘2024년 광주시 탄소중립 실천 계획’의 진행 상황을 공유하는 ‘2024년 탄소중립 시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방세환 시장은 “기후 위기 대응은 시급한 과제”라며 “탄소중립이 시민의 일상이 되도록 전 공직자가 길잡이가 되어 능동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광주=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