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무면허 10대 여학생, 차량 2대 충돌 후 정비업체 돌진


광주의 한 도로에서 SUV 차량을 몰다 차량 2대를 들이받고 인근의 차량정비업체로 돌진하는 사고를 낸 10대 여학생이 경찰에 입건됐다.

1일 오전 7시29분쯤 광주 광산구 월곡동 도로에서 A양(17)이 운전하던 SUV 차량이 주차차량 2대를 들이받고 인근의 차량정비업체로 돌진한 뒤 전도됐다.

당시 사고 차량에는 A양과 친구 등 2명이 타고 있었다. 다행히 이들은 큰 부상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은 호기심에 부모의 차를 운전하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도로교통법 위반 등으로 A양에 대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