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29일 대전 방죽네거리서 대형 집회…버스 10개 노선 우회

29일 대전 서구 방죽네거리 인근 집회장소 및 행진경로. 대전시 제공

29일 대전 서구 방죽네거리 인근에서 대규모 집회가 신고됨에 따라 방죽4가 일대를 통과하는 10개 시내버스 노선이 우회 운행한다.

28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 집회는 29일 오후 2시 무대 설치와 사전 준비를 시작해 오후 7시 본집회, 오후 7시30분 가두행진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집회 이후 무대 철거 등에도 시간이 필요해 오후 10시가 넘어서야 행사가 모두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집회 영향으로 시청 인근 4개 구간은 교통이 전면 통제된다.

통제 구간은 방죽네거리에서 서구청네거리, 시교육청네거리, 은하수네거리, 파랑새네거리를 거쳐 방죽네거리로 되돌아오는 가두행진 구간이다. 은하수네거리~방죽네거리, 방죽네거리~서구청네거리, 서구청네거리~시교육청네거리, 시교육청네거리~은하수네거리 구간 등이다.

시는 29일 오후 2시~9시30분 시교육청네거리~은하수네거리를 통과하는 8개 노선(104·106·316·617·703·705·707·911번)은 시교육청네거리와 서구청네거리로 우회해 운행한다.

방죽네거리~서구청네거리를 통과하는 2개 노선(514·916번)은 정부청사역네거리, 보라매네거리로 우회한다. 이마트 정류장은 정차하지 않고 정부청사역에서 임시 정차한다.

시 관계자는 “29일 오후 7시30분부터 9시30분까지 가두행진 통제 구간에 교통정체가 예상된다”며 “이 일대를 이용하는 일반 차량도 우회해 운행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