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뼈 보인다”…백사장서 30㎝ 정강이뼈 추정 물체 발견

해경,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감식 의뢰

해변. 기사의 내용과 직접적인 관계 없습니다. 게티이미지뱅크

경북 포항 해안에서 사람 뼈로 추정되는 물체가 발견돼 해경이 조사에 나섰다.

26일 포항해양경찰서에 따르면 25일 오후 6시44분쯤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에서 한 주민이 ‘뼈가 보인다’고 해경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사람 정강이뼈로 추정되는 약 30㎝ 길이의 물체를 확인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식을 맡겼다.

해경 관계자는 “DNA 감식을 통해 우선 신원 등을 확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강민 기자 rive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