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제64회 간호사 국가시험’ 수석 합격은 “지방대 출신”

대구가톨릭대 간호학과 졸업생 이선빈씨, 295점 만점에 286점 얻어

대구가톨릭대 제공


대구가톨릭대는 간호학과 졸업생 이선빈(사진) 씨가 지난달 19일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 주관으로 실시된 ‘제64회 간호사 국가시험’에서 전국 수석 합격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시험에서 295점 만점에 286점을 얻은 이 씨는 “수석 합격으로 학과와 학교의 명성을 높일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학과 수업을 열심히 듣고 공부했던 것이 도움이 됐고 석사학위까지 취득해 간호 분야의 전문가로서 많은 사람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대구가톨릭대 간호대학은 1996년 가톨릭 정신을 기반으로 설립된 후 간호사 국가시험과 간호교육인증평가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왔다. 또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을 비롯한 임상실습 네트워크를 구축해 학생들에게 다양한 실습환경도 제공하고 있다.

김희정 대구가톨릭대 간호대학장은 “사랑과 봉사의 교육이념을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휴먼터치와 인간 존중의 가치를 가지고 인류공동체를 위해 전문적인 간호를 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산=김재산 기자 jskimkb@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