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우광일 광양상공회의소 회장 “지역경제·기업 발전 위해 헌신 할 것”

우광일 거양엔지니어링 대표, 제6대 광양상공회의소 회장 취임

우 회장 “끊임없는 혁신…기업과 함께 더 큰 꿈으로 다가갈 것”

우광일 회장이 취임사를 밝히고 있다. 광양상공회의소 제공

우광일(사진) 거양엔지니어링 대표가 제6대 광양상공회의소 회장에 취임했다.

전남 광양상공회의소는 20일 오후 2시 광양커뮤니티센터에서 제6대 우광일 회장 취임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정인화 광양시장, 박창환 전남도 정무부지사, 반재경 대통령 직속 국민통합위원회 전남도 협의회장, 박성현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최병윤 광양경찰서장, 이동렬 포스코광양제철소장 등 초청인사와 회원사 대표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축하공연과 취임영상 상영, 회장 취임사, 축사, 기탁식, 비전선포 및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기탁식에선 광양상공회의소의 2500만원 기탁과 우광일 회장 사재출연인 드림 리프트 승합차(4700만원 상당) 전달과 함께 5000만원의 장학금 및 후원금이 전달됐다.

차량전달식. 광양상공회의소 제공

우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광양시 상공업계를 대표하는 중책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온고지신(溫故知新)의 정신으로 지역경제와 기업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자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우 회장은 특히 유관기관 및 회원사와의 소통을 통해 그동안 구상해온 4가지 목표를 제시했다. 그는 “소통을 확대하고, 기업하기 좋은 여건을 조성하는데 노력할 것이며, 신산업 육성과 기업의 투자유치에 앞장설 것, 광양상공회의소 회관건립에 힘쓰겠다”고 다짐했다.

우 회장은 “지금까지 모두의 성원과 협조 속에서 광양시 경제발전을 위해 광양상공회의소가 역할을 다 할수 있었다”면서 “이제 끊임없는 혁신으로 기업과 함께 더 큰 꿈으로 다가갈 것”을 약속했다.
비전선포식. 광양상공회의소 제공

광양=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