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화순군, 3월 말부터 ‘1만원 임대주택’ 입주자 모집 시작

올 상반기(100호) 1회로 마감

신혼부부 참여 범위 대폭 확대

화순군 전경. 화순군 제공

전남 화순군이 3월 말부터 2024년 1만원 임대주택 입주자 모집을 시작한다.

화순군은 지방소멸에 대응하고 청년 및 신혼부부의 주거 부담 완화를 목적으로 1만원 임대주택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1만원 임대주택은 화순군이 지역 아파트를 임대해 신혼부부와 청년들을 대상으로 월 1만원의 임대료만 받고 재임대하는 사업이다. 화순읍에 있는 66㎡(20평)형 임대아파트가 임대 대상이다. 가구당 4800만원의 임대보증금 전액을 군이 지원한다.

지난해 100호 모집에 총 1435명의 청년과 신혼부부가 지원해 1차 10:1, 2차 18: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최종적으로 청년 82세대, 신혼부부 18세대가 입주했다.

2024년도 모집 대상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공고일 기준 18세 이상 49세 이하의 청년과 신혼부부이다. 지원신청일 현재 화순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거나 입주일 즉시 전입할 수 있는 전입 예정자여야 한다.

다만, 올해는 신혼부부의 범위가 혼인 신고일로부터 7년 이내 또는 모집 공고일로부터 3개월 이내 혼인 예정인 부부로 확대됐다. 안정적인 주거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예비부부에게도 든든한 보금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화순군 2024년 1만원 임대주택은 3월말 입주자 모집공고를 시작으로, 4월 입주자 모집 신청·접수, 5월 입주자 추첨, 6월 입주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3월말 화순군청 누리집 고시·공고 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화순=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