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iH, 수도권 도시개발군 지방공기업 최초 CCM 인증

인천도시공사 본사 사옥 전경. iH 제공

인천도시공사(iH)는 8일 롯데호텔월드 크리스탈볼룸에서 개최된 ‘2023년 하반기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서 수여식’에서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CCM은 기업이 수행하는 모든 활동을 소비자 관점에서 구성하고 고객 관련 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는지 평가 인증하는 제도다. 한국소비자원이 운영하고 공정거래위원회가 인증한다.

올해로 창립 20주년을 맞이하는 iH는 지난해부터 CCM 인증을 위한 계획을 수립하고 올해 5월 임영호 경영본부장을 최고고객책임자(CCO)로 임명하며 소비자중심경영 추진을 선포했다. 이후 인증 신청 및 현장심사 과정 등을 거쳐 인증을 획득했다.

iH의 이번 CCM 인증은 지방공기업 수도권 도시개발군(iH·SH·GH) 중 최초다. 소비자 입장에 가장 가까이 다가가는 경영활동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았다는 것에서도 의미가 크다.

인증기간은 내년부터 2025년까지 2년이다. CCM인증마크 사용과 공정거래위원회 소비자 관련 법령 위반으로 공표명령을 받은 경우의 제재 수준 경감, 우수기업 포상 등의 인센티브를 부여받는다.

조동암 iH 사장은 “공사 창립 20주년을 맞이해 대외적으로 소비자 권익을 제고함과 동시에 공급자 중심의 서비스를 제공해오던 관행적 마인드에서 벗어나 소비자 지향적인 경영활동으로 소비자에게 특별한 경험을 창출하는 주거복지 리더 공기업으로 거듭나겠다”며 “지속적인 CCM 재인증 노력을 통해 우리의 소비자인 인천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경영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203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