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아저씨 빌며 맞아”…모텔서 40대 둔기 폭행한 10대들

입력 : 2023-01-18 04:29/수정 : 2023-01-18 10:20
국민일보DB

10대 청소년들이 모텔에서 중년 남성을 둔기로 폭행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강도상해 혐의로 A군(16) 등 10대 남성 4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A군 등은 이날 오전 10시48분쯤 인천시 미추홀구 한 모텔에 들어가 40대 남성 B씨를 둔기로 때려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아저씨가 맞으며 비는 소리가 들린다”는 모텔 투숙객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하지만 해당 객실은 비어 있는 상태였다. 경찰은 당시 모텔에 출입한 손님들의 인상착의를 파악했다.

이후 모텔 일대를 순찰하다가 용의자와 인상착의가 비슷한 A군을 확인해 체포했다. 또 CCTV 등을 토대로 공범이 더 있는 것을 확인하고 동선을 추적해 이날 오후 인천시 서구에서 C군 등 다른 10대 청소년 3명을 차례로 붙잡았다.

경찰은 C군 등 3명을 임의동행해 구체적인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군 무리끼리도 서로 진술이 달라 강도 여부 등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며 “공범 1∼2명이 더 있는 것으로 보고 추가로 추적하고 있다”고 전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