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수능 대신 최순실게이트 공부중' 피켓 든 고3 수험생


이맘때쯤 컨디션 조절이 가장 중요한 고3 수험생이 '최순실 게이트' 더 나아가 '박근혜 게이트' 때문에 추위에도 불구하고 거리로 뛰쳐나온다고 한다. 한 트위터 이용자는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씨가 소셜미디어 올렸던 글을 패러디해 '최순실씨. 개념도 실력이야. 부러우면 당신 자식을 원망해'라고 일갈했다.

다음은 31일 소셜미디어와 커뮤니티에 퍼지고 있는 고3 수험생들의 시국 시위 참여 사진이다. 29~30일 양일간 서울 청계광장과 광화문 등지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하는 시민 촛불집회가 열렸다.

29일 촬영된 것으로 알려진 사진에는 '수능 이십일 남았지만 당신의 무능과 기만에 경악을 금치 못해 뛰쳐나왔다'는 긴 현수막을 들고 나란히 선 학생들의 모습이 담겼다.  



또 다른 사진은 1인 PD '미디어쿠마'가 '30일 오후 광화문 1인 피켓 시위 모습'이라며 공개했다.

자신을 '부산 사는 고3 수험생'이라고 소개한 이는 '열불 터져서 이래 올라왔습니다'라는 팻말을 장갑을 낀 손으로 들고 있었다.

소셜미디어에는 '어차피 공부해봤자 최순실딸 못 이긴다' '정정당당 경쟁해봐야 뭐하냐' 등 자조 섞인 글도 올라오고 있다.

'수능 대신 최순실 게이트 공부 중'이라는 풍자글도 적지 않았다.

2017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은 11월 17일에 치러진다.


▶'안동댐 아나콘다' 궁금증 폭발 정체 밝혀졌다 [꿀잼포토]
▶ 콘돔이 코끼리의 생존에 필요한 이유 [꿀잼영상]
▶[단독] “최태민은 주술가이자 무당… 박근혜와 영적 부부라 말해”
▶정아름 “늘품체조 차은택이 요청… 찌라시 역겨워” 폭로
▶최순실 입국장면… 이번에도 시민이 ‘잡았다’
▶“최순실 덴마크 은신설 진짜였어?” 본 적 있다는 목격자 증언
▶[단독] “최태민, 육 여사 빙의… 朴, 그 모습에 놀라 기절했다”
▶'최순실로 혼란에 빠진 방송' 김주하와 정반대 앵커 영상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