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지면기사  >  스포츠

[버디 or 보기] 잦은 기권 우즈… 선수 생활 연장하나, 연명하나
선수 생명 연장인가, 연명(延命)인가?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지난 19일 끝난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2라운드 도중 기권하면서 골프 팬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우즈는 자신이 호스트
2024-02-22 20:58

“멘토는 최경주… 2년 내 PGA투어 재입성하겠다”
한때 투어를 대표할 정도로 잘나가던 선수가 슬럼프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어느 순간 팬들의 뇌리에서 잊혔다. 흔히 목격하는 장면이라 여러 선수를 떠올릴 수 있다. 배상문(38·키움증권)도 그중 한 명이다. 그는 2005년 KPGA
2024-02-22 20:57

신진서, 커제 꺾고 농심배 14연승… 이창호와 최다연승 타이
한국 바둑 ‘수호신’ 신진서 9단이 농심신라면배에서 4연승을 달렸다. 이 대회에서만 14연승을 달린 신진서는 이창호 9단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다. 신진서는 21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제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
2024-02-22 04:09

한국 탁구 남매, 파리올림픽 단체전 티켓 동반 획득
한국 남녀 탁구 대표팀이 나란히 세계선수권 8강에 진출하며, 2024 파리올림픽 단체전 티켓을 확보했다. 신유빈(대한항공)과 전지희(미래에셋증권), 이시온(삼성생명)이 나선 여자 대표팀은 21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24 부
2024-02-22 04:08

극적 화해한 ‘탁구게이트’… “두 선수 선발은 감독 몫”
아시안컵 준결승전 전날 밤 다퉜던 남자 축구대표팀의 ‘신구 에이스’ 이강인(파리 생제르맹)과 손흥민(토트넘)이 공개적으로 화해했다. 이강인이 손흥민이 있는 영국 런던에 직접 찾아가 사과하자 손흥민도 “이강인을 용서해
2024-02-22 04:04

우상혁, 체코서도 날았다… 실내선수권 2연패 정조준
‘스마일 점퍼’ 우상혁(용인시청)이 새 시즌 국제대회에서 3연속 입상 행진을 이어갔다. 다음 목표는 한국 선수 사상 최초의 세계실내육상선수권 2연패다. 우상혁은 21일(한국시간) 체코 네흐비즈디에서 열린 2024 세계육상연
2024-02-22 04:02

‘3억 달러의 사나이’ MLB 서울 선발 등판?
‘3억 달러의 사나이’ 야마모토 요시노부(LA 다저스·사진)가 한국에서 메이저리그 데뷔전을 치를 전망이다. 같은 일본인 투수 다르빗슈 유(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선발 맞대결 성사 여부가 관심을 끈다. 데이브 로버츠 다
2024-02-22 04:02
제목만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