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  김준동칼럼

[김준동 칼럼] 사교육의 역습
학생 수 매년 줄어드는데 사교육비는 사상 최고 행진… 소득별 양극화도 극심해져 학원 공화국에서 벗어나고 교육 사다리 복원하는 길은 교실 현장 혁명 통해 공교육 경쟁 강화하는 것뿐 “조선의 양반이나
2018-03-28 05:05

[김준동 칼럼] 평창의 성화는 꺼지지 않았다
기업들의 전폭적인 후원과 입장권 판매 호조 등으로 평창올림픽은 흑자올림픽될 가능성 높아 ‘하얀 코끼리’가 아닌 성공적인 대회로 기록되기 위해선 효율적인 경기장 활용 방안 조속히 마련돼야 “우리는 ‘하얀
2018-02-27 17:39

[김준동 칼럼] 올림픽史에 평창 어떻게 남을 것인가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 구성 과정에서 미흡한 점이 드러났고, 젊은 세대 주장도 존중돼야 마땅하다 하지만 남북이 하나 된다는 가치 실현하기 위한 작은 발걸음이라는 슈뢰더 충고 귀담아들을 만해 ‘올림픽 이
2018-01-30 18:29

[김준동 칼럼] 누가 강남으로 유혹하는가
지난해 6월 부동산연구소 소장을 인터뷰한 적이 있다. 문재인정부 첫 부동산 정책이 발표된 후였다. “풍부한 유동자금과 투자욕망이 들끓고 있는데 한 번의 규제로 부동산 시장을 잡을 수는 없다. 부동산 투기는 욕망을 먹고 자라
2018-01-16 18:27
제목만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