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사조그룹, 유통·급식 업체 푸디스트 인수

2520억에… 식품업계 3위권 전망

사조그룹이 식자재 유통·위탁 급식 업체인 푸디스트를 인수한다.

24일 식품업계에 따르면 사조그룹은 이날 사조오양과 사조CPK를 통해 사모펀드 VIG파트너스가 보유한 푸디스트 지분 99.86%를 인수하기로 했다. 인수 가액은 2520억원이다. 사조오양은 푸디스트 지분 31.70%를 800억원에 취득하고, 사조CPK는 68.16%를 1720억원에 사들인다. 잔금 지급일은 오는 8월 23일이다. VIG파트너스는 한화호텔앤드리조트로부터 분사한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사업부를 인수한 뒤 이를 원플러스(식자재왕마트)와 합병해 푸디스트를 설립했다.

푸디스트는 최근 3년간 연 평균 15.4%의 매출 증가율을 보였고 지난해엔 매출 1조291억원, 영업이익 75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사조그룹과 푸디스트가 지난해 수준의 실적을 낼 경우 전체 매출이 5조5000억원에 육박해 식품업계 3위권으로 올라설 것으로 전망된다.

사조그룹은 푸디스트 인수로 기존 농·수·축산 등 1차 산업 관련 사업에 이어 제조·판매·유통을 아우르는 식품 밸류 체인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이번 인수는 주지홍 총괄부회장이 이끌었다고 사조그룹은 설명했다. 주 부회장은 “이번 인수를 통해 올해 매출 6조원을 달성하고, 5년 내 연 매출 10조원에 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