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생산·소비·폐기… 자원 선순환 시스템 구축

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 제공

LG에너지솔루션은 글로벌 배터리 산업의 리더로서 탄소중립과 인류의 미래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할 수 있도록 경영 활동 전반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가치를 우선적으로 고려해 고객에게 지속가능한 에너지솔루션을 제공하는 데 힘쓰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은 배터리 원재료 생산부터 소비, 폐기까지 밸류체인(Value Chain) 전반을 포괄하는 자원 선순환 체계(Closed-Loop)를 구축하는 데 총력을 다하고 있다.

특히 배터리 라이프사이클에 기반해 회수된 배터리를 재사용(Reuse)하고 배터리를 분해해 리튬, 코발트, 니켈, 망간 등의 희귀금속을 추출하는 재활용(Recycle)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오창 에너지플랜트에 사용 후 배터리를 재사용해 만든 ‘전기차용 충전 ESS 시스템’을 설치했다. 1년여의 개발 기간을 걸쳐 만들어진 ESS는 10만km 이상을 달린 전기택시에서 뗀 배터리로 만든 충전기로 전기차 충전을 할 때 사용된다.

100kw 충전기로 순수전기차 제너럴모터스(GM) 볼트를 약 1시간 충전하면 300km를 달릴 수 있도록 완충이 가능하다. LG에너지솔루션은 해당 시스템을 충분히 테스트한 후 사용 후 배터리 재사용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검토할 예정이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