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여성과 아동, 글로벌까지 다양한 나눔활동 전개

롯데그룹

롯데그룹 제공

롯데는 사회공헌 슬로건 ‘마음이 마음에게’를 바탕으로 여성과 아동, 나라사랑, 글로벌 분야에 중점을 두고 다양한 나눔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롯데는 지난 1월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에 있는 폐교 나진초등학교 용창분교를 찾아 ‘mom편한 놀이터’ 27호점을 개소했다. ‘mom편한 놀이터’는 2017년부터 어린이들의 놀이환경과 교육 환경 불평등 해소를 위해 추진해 온 사회공헌 사업으로, 친환경 놀이터를 만드는 사업이다.

롯데는 ‘mom편한 꿈다락’ 사업도 진행 중이다. 이는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에게 꿈을 키울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센터 환경개선 사업이다. 2017년 회현면 1호점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87개의 꿈다락을 운영 중이다. 공교육의 디지털화, 코딩교육 의무화 등에 따른 변화에 적응할 수 있도록 이론·실습 기반의 디지털 교육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밸유 for ESG(이하 밸유)’ 봉사단도 대표적 사업 중 하나다. 지난달 2일 해단식을 가졌다. ‘밸유’ 사업은 ‘Value Creators in University’의 줄임말로 ESG 측면에서 사회문제를 고민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12월 본격 활동을 개시했다. 봉사단은 지역아동센터 환경 교육, 시니어 동행 프로젝트(키오스크 교육 등), 장애인 농구단 활동 지원, 다문화가정 아동 그림책 만들기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

그 외에도 롯데는 지난달 2일 서울대어린이병원에서 ‘찾아가는 테마파크’를 진행했다. 대표 캐릭터 로티, 로리와 공연 연기자들이 함께 공연을 진행했다. 육군본부 주관으로 지난달 21일 진행된 ‘자랑스러운 육군 가족상’에 지원금 5000만원 및 상품을 후원했다. 지난해 12월 1일 경기 평택시 주한미군 험프리스 기지를 방문해 1500만원 상당의 롯데웰푸드 ‘간식자판기’ 선물세트 1000개를 후원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