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하림, 익산 어린이들에게 즉석밥 1만8000여개 기부


어린이식 브랜드 하림 푸디버디는 익산 행복나눔마켓·뱅크에 푸디버디 어린이 즉석밥 약 1만8000개를 기부했다고 16일 밝혔다. 기부 물품은 ‘더 부드러운 유기농 쌀밥’ 1만8000여개와 ‘부드러운 유기농 차조밥’ 564개 등 유기농 밥 제품으로 구성됐다. 기부 물품은 익산행복나눔마켓·뱅크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익산 등 전북 지역 어린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익산행복나눔마켓·뱅크는 익산 내의 기업, 또 주민들에게 식품과 물품을 지원받아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누는 익산시 식품자원 복지서비스다. 하림 푸디버디는 특히 어린이 성장 발육에 맞춘 제품을 설계해 나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하림산업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 아동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가현 기자 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