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에어부산, 中 기업과 항공·선박 연계 상품 협약

국내 항공사 최초… 고객 편의 향상


에어부산이 국내 항공사 중 최초로 해외기업과 항공·선박을 연계한 상품을 개발한다. 에어부산은 지난 14일 중국 칭다오에 있는 산동 항구 그룹 본사에서 항공·선박 연계 상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산동항구그룹은 칭다오항, 리자오항, 옌타이항, 발해항 등 4대 항을 소유하고 있는 중국 산동성 정부 소속 기업이다. 항구 운영 외 화물선, 여객선 등 10여 개 사업을 하고 있다.

에어부산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산동항구그룹과 함께 기존 에어부산이 운항 중인 부산~칭다오 노선과 연계한 항공·선박 연계 공동 상품을 개발해 출시할 예정이다. 마호진 에어부산 영업본부장은 “연계 상품 개발에 따라 기존에 인천, 평택 등 서울·경기 지역에 한정된 선박 항로로 부산을 포함한 동남권 지역으로의 이동에 불편이 있었던 이용객들의 편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허경구 기자 ni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