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겨자씨] 토끼효과


토끼에게 고지방 사료를 먹이고 콜레스테롤 수치를 측정하는 실험이 있었습니다. 몇 달 후 대다수 토끼에게서 부정적 수치가 나왔습니다. 그런데 유독 한 무리의 토끼들은 혈관의 지방이 60%나 적었다고 합니다. 이유를 알아본 결과 그 토끼를 돌본 연구원이 먹이를 줄 때마다 다정하게 말을 걸고 쓰다듬었다는 겁니다. 식단이나 유전자보다도 큰 영향을 끼치는 게 바로 ‘애정’이었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른바 ‘토끼효과(Rabbit Effect)’입니다.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는 느낌은 사람뿐 아니라 동물에게도 중요합니다. 사람들은 세상에서 끊임없이 자극적이고 공격적인 정보와 신호를 받습니다. 그 모든 메시지가 우리를 불안하게 만들고 위축시킵니다. 그러나 성경은 그렇지 않습니다. 인간이 얻을 수 있는 최고의 메시지는 바로 십자가의 사랑입니다. 가장 높고 위대하신 창조주 하나님께서 나를 위해 독생자를 주셨다는 말씀처럼 우리를 살리고 회복시키는 말이 어디 있겠습니까. 그 사실을 인식할 때마다 우리는 위로와 힘을 얻고 용기와 소망을 갖게 됩니다. 기억하십시오.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입니다.

안광복 목사(청주 상당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X 페이스북 카카오톡